close

farm to baby

whole jouk

오늘 본 상품

(0개)

장바구니보기
  • 오가닉라이스퍼프
  • 유기농무산김
  • 배도라지

NEWS

Home 브랜드스토리 NEWS

[2021. 07. 01] hy, 물류대행서비스로 물류시장 진출…첫 파트너 친환경 이유식 브랜드 ‘팜투베이비’
작성자 : 관리자
작성일 : 2021.07.01
조회 : 74

유통전문기업 hy가 신사업으로 ‘물류대행서비스’를 선보이며 물류시장에 진출한다.

 

[인사이트코리아=남빛하늘 기자] 유통전문기업 hy가 신사업으로 ‘물류대행서비스’를 선보이며 물류시장에 진출한다.

앞서 지난 3월 hy는 사명 변경과 동시에 유통전문기업으로의 전환을 선언했다. 당시 자사 냉장배송 네트워크에 물류, 유통 기능을 더한 신규 서비스를 청사진으로 제시했다.

hy는 해당 사업이 7월부터 본격화된다고 밝혔다. 사업명은 ‘프레딧 배송서비스’다. 자사 보유 배송 인프라를 타사에 제공하는 것이 주요 골자다. hy는 이미 600여개 물류거점과 냉장카트를 활용한 전국 단위 콜드체인 배송망을 보유 중이다.

독보적인 ‘라스트마일 딜리버리’도 경쟁력이다. 1만1000명 규모의 프레시 매니저는 양방향 커뮤니케이션과 맞춤형 배송을 통해 다양해져 가는 고객 니즈(Needs)를 충족시킬 수 있다는 게 회사 설명이다.

첫 파트너는 친환경 이유식 브랜드 ‘팜투베이비’를 보유한 ‘청담은’이다. 위탁 계약을 통해 팜투베이비 자사몰과 오픈마켓으로 주문된 냉장 이유식을 프레시 매니저가 전달한다. 제조사는 생산 및 출하까지만 담당하고 이후는 hy 물류시스템을 통해 고객에게 배송된다. hy가 직매입 방식으로 타사제품을 판매한 적은 있으나, 유통망 자체를 나눠 쓰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hy는 신선식품에 대한 수요가 크게 늘고 냉장 배송망 구축에 막대한 비용이 소요되는 만큼 프레딧 배송서비스에 대한 러브콜이 이어질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김정우 hy 경영전략팀장은 “신선식품 시장 확대와 냉장, 정기배송에 대한 지속적인 요구에 맞춰 새로운 서비스를 선보이게 됐다”며 “업종과 규모를 떠나 프레시 매니저의 경쟁력과 수입을 높일 수 있는 제안이라면 긍정적으로 검토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hy는 이번 사업확장을 기반으로 향후 풀필먼트(상품 보관·포장, 출하, 배송 등 일괄처리) 사업에 도전한다는 계획이다. 통합 IT시스템 구축 및 물류 인프라 확장과 함께 지역 단위 소상공인과 함께하는 로컬 배송 서비스 도입을 검토하고 있다.

출처 : 인사이트코리아(http://www.insightkorea.co.kr)



출처 : 인사이트코리아(http://www.insightkorea.co.kr)

       
  • 장바구니
주문마감 일

프레딧 직배 배송

배송일 이틀 전 오전 7시

우체국 택배 배송

배송일 하루 전 오전 7시

고객센터

1577-7242

월 - 금 : 09:00~17:00
점 심 : 12:00~13:00
토/일/공휴일 휴무

회사정보
팩토리 전라남도 나주시 노안면 노안로 455-98
대표이사 김영식 사업자번호 408-86-00912 통신판매업신고 제 2014-전남나주0026호
TEL. 1577-7242 FAX. 061-333-5304
에스크로